본문 바로가기

Home > 정보마당 > 공개SW 활용 성공사례

공개SW 활용 성공사례

[오픈소스기업소개]바닐라브레인

support 게시글 작성 시각 2023-01-20 14:58:45 게시글 조회수 1
 
오픈소스 기업소개 (바닐라브레인)
 
- Open UP -

 

□ 바닐라브레인 기업 소개

 

주식회사 바닐라브레인(대표 윤도선)은 데이터 분석 시각화 전문기업이다. 2022년에는 ‘NIPA 공개SW 기업성장 지원사업’에 선정되어 통합 데이터 분석을 위한 웹 대시보드 리포팅 솔루션 ‘바닐라메타’를 개발했다. ㈜바닐라브레인은 본 지원사업 이전에도 데이터 서버 프레임워크를 통해 오픈소스에 기여하고 있었으며, 공개SW 창업기업에 선정된 바 있다.

㈜바닐라브레인 GitHub 프로젝트 페이지를 통해 해당 오픈소스를 확인할 수 있다.

 

◎ 바닐라브레인 오픈소스 데이터시각화 솔루션 소개

 

‘바닐라메타’는 중소기업 중심의 통합 데이터 분석을 위한 웹 대시보드 리포팅 솔루션이다.

최근 S/W시장의 데이터는 지속적으로 파편화되고 있으며, 데이터 통합 분석에 대한 니즈가 대기업을 넘어서 스타트업까지 내려오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데이터의 폭발적인 증가 및 빠른 의사결정 수단이 필요해졌다. 시장의 빠른 변화 속에 데이터의 가치를 알아보고 빠르게 지표를 얻어 정확한 판단으로 서비스를 개선하려는 기업들의 니즈가 더욱 커졌다. 

 

국내에도 Self-Service BI(비즈니스 인텔리전스) 시장이 커지고 있다. 따라서 데이터 분석/시각화의 대중화가 만들어져 가고 있으며, 정부 및 대기업에서도 Self-Service BI 투자를 확대하고 있는 추세다.

이러한 시점에서 ‘바닐라메타’를 활용하면 비싸게 이용할 수밖에 없었던 데이터 통합 분석을 스타트업도 손쉽게 적용이 가능하다. 또한, 중소상공인도 데이터분석 시스템의 무료 적용으로 빠른 의사결정을 할 수 있어 매출증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  

  • 출처 : 바닐라메타

 

◎ 바닐라브레인 오픈소스 데이터시각화 솔루션 특장점 및 활용 사례

 

현재 ‘바닐라메타’는 10개의 외부 데이터베이스 연동이 가능하다.

코딩 없이 데이터 소스에서 원천 지표들을 계산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MySQL, MariaDB, PostgreSQL, Oracle, CockroachDB, Amazon Redshift, Google Cloud BigQuery, SQLite, MSSQL, Snowflake 중 사용자가 원하는 데이터베이스를 연동 완료하면 50가지 시각화 위젯을 선택하여 대시보드를 구성할 수 있다. 

 

 
  •  

  • 출처 : 바닐라메타

 

사용자는 시각화 위젯을 선택하고 지표에 맞게 화면을 구성, 배치할 수 있고 저장하여 개별적으로도 확인할 수 있다. 저장한 위젯을 통해 대시보드를 만들 때는 자동으로 템플릿이 추천된다. ‘바닐라메타’의 대시보드 템플릿 추천 알고리즘이 지표를 분석하여 10가지의 템플릿을 추천한다. 이러한 과정에서 사용자는 코딩 없이 여러 데이터 커스텀 지표를 구성하고 계산하여 다양한 지표를 확인할 수 있다.

 
  •  

  • ‘바닐라메타’ 대시보드 템플릿 추천 화면

    출처: 바닐라메타

 
  •  

  • ‘바닐라메타’ 개인화 대시보드 예시 화면
    출처: 바닐라메타

 

◎ 맺음말

 

그동안 BI시스템은 최종 사용자단에서만 확인하는 시스템이었으나, Self-Service BI는 현업 일부에서도 확인할 수 있도록 사용이 편리해졌다. Self-Service BI를 도입한 기업들은 IT를 거치지 않고 필요할 때 언제나 데이터와 인사이트에 접근할 수 있어 기존 BI의 문제점으로 지적되었던 병목 현상을 피할 수 있다.

 

㈜바닐라브레인 관계자는 “오픈소스 ‘바닐라메타’를 통해 다양한 기업들이 KPI 유형별 대시보드 템플릿 개발 및 효율적 의사결정에 활용하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또한 “당사도 향후 대시보드 리포트 솔루션의 오픈소스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하여 데이터분석/시각화 전문 글로벌 경쟁력을 확대할 수 있도록 ‘바닐라메타’를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