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열린마당 > 공개SW 소식

공개SW 소식

2월6일

ⓒ데일리시큐, 페소아 기자 |  mkgil@dailysecu.com

 

구글 보안 연구원들은 지난주 그들은 구글 크롬의 패치갭을 33일에서 15일로 단축했다고 알렸다.

 

패치갭이란 오픈 소스 라이브러리에서 보안 버그가 수정한 후 소프트웨어에 수정 내용이 반영될 때까지 걸리는 시간을 의미한다.

 

많은 앱이 오픈 소스인 환경에서 패치갭은 주요 보안 위험으로 간주된다.

 

그 이유는 오픈 소스 라이브러리에서 보안 버그가 수정되면 해당 버그에 대한 세부 정보가 오픈소스 프로젝트의 특징상 공개되기 때문이다.

 

(후략)

 

 

[원문출처 : https://dailysecu.com/news/articleView.html?idxno=106429]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