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 열린마당 > 공개SW 소식

공개SW 소식

클라우드 리눅스에 변화를 가져오고 있는 센트OS

support 게시글 작성 시각 2021-12-10 11:07:33 게시글 조회수 3509

2021.12.08

 

ⓒITWORLD / Paul Krill | InfoWorld

최근 AWS 리인벤트(re:Invent) 행사에서 메인프레임 현대화, 데이터베이스 업데이트, ARM 기반 그래비톤(Graviton) 3 등 많은 뉴스가 쏟아진 가운데, 조명을 받을 가치가 있지만 조명을 받지 못한 것이 한 가지 있다. 다름 아닌 아마존 리눅스(Amazon Linux) 2022이다. 

AWS CEO 아담 셀립스키가 키노트에서 언급하지sms 않았지만, AWS의 컴퓨트 서비스 담당 부사장 디팩 싱은 이에 대한 트윗을 남겼다. 적절한 대우일 수도 있다. 아마존 리눅스 2022는 안정성과 보안, 성능을 제공하지만 보이지 않는 뒤쪽으로 사라질 그런 종류의 ‘빅딜’이기 때문이다.

 

무엇인지 분명하지 않은 것도 분명한 것만큼 흥미로운 발표이다. 아마존 리눅스 2022는 처음으로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RHEL) 코드를 기반으로 하지 않는다(레드햇이 고정된 릴리스 패턴 대신 ‘스트림 기반’ 롤링 방식을 발표한 2020년 말에 반향을 일으킨 오랜 RHEL의 복제판인 센트OS를 기반으로 한 적도 한 번도 없다). 대신 아마존 리눅스 2022는 페도라 커뮤니티 업스트림 프로젝트에 기반을 두고 있다. 

‘빅딜’이라고 생각하지 않는가? 레드햇은 2021년 말에 센트OS 8을 단종할 것이라고 발표했기 때문에 다른 대형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에도 무슨 계획을 갖고 있는지 물어야 할 것이다. 미국 정부에 센트OS 기반 서비스를 판매하고 싶을까? 센트OS는 더 이상 FedRAMP에 부합하지 않는다. RHEL이나 다른 지원 OS로 교체하거나 연방 정부와 비즈니스를 하지 말아야 한다. 

단순히 운인지 아니면 선견지명인지 모르겠지만, AWS는 페도라에 초점을 맞춘 결과로 상당한 혜택을 누릴 것이다. 센트OS의 ‘무임 승차’가 종료되면 어떻게 할지 고민하는 기업의 경우, ‘무료 소프트웨어’는 무료가 아닌 경우가 많다는 점을 기억할 필요가 있다.  

 

“컴퓨팅 역사상 가장 많이 악용된 소프트웨어” 

각 클라우드 업체가 센트OS에 기반을 두는 것은 말이 된다. 결국 모두가 그렇게 하기 때문이다. 모두가 그렇다. 세계 최대 SaaS 공급업체 가운데 일부의 기반이 되는 OS를 보면,  센트OS가 아주 많을 것이다. IBM은 컨설팅을 하면서 오랜 기간 고객들에게 센트OS를 추천했다. 아주 비싼 가방을 파는 유럽의 럭셔리 패션 브랜드도 센트OS를 가동하고 있다. 중국은 통신 인프라 전체가 센트OS에 기반을 두고 있다. 정말 그렇다. 페이스북도 센트OS 기반이다. 

센트OS가 테스트 및 개발 인스턴스에만 이용되는 것도 아니다. 필자가 아는 한 센트OS 관계자는 필자에게 센트OS를 이용하는 대형 고객이 많은 대형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의 이야기를 들려줬다. 이 업체의 한 임원은 “컴퓨팅 역사상 가장 많이 악용된 소프트웨어이다. 센트OS의 최대 사용자 10곳은 인스턴스가 5만이 넘으며, 포츈지 선정 100대 기업들이다. 이들은 자신이 무슨 일을 하는지 알고 있다. 이들은 개발과 테스트를 하는 개발자들이 아니다. 작은 회사도 아니다”고 말했다. 

이유가 무엇일까? 센트OS는 오랫동안 안전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물론, 레드햇은 프로덕션 단계에 센트OS를 이용하는 것은 손에 가위를 쥐고 달리기를 하는 것이나 다름없다고 말한다. 위험하다는 의미이다. 그러나 현실은 달랐다. 센트OS는 RHEL에 꽤 근접했다. 레드햇은 오랫동안 “RHEL=안전”이란 공식을 시장에 알리기 위해 노력했다.

레드햇은 센트OS를 인수한지 몇 년 후 센트OS 스트림을 발표하면서 센트OS를 덜 안전하게 만들었다. 센트OS는 ‘신뢰할 수 있는 RHEL 복제본’에서 갑자기 ‘이상한 RHEL 베타 코드’로 변했다. 많은 사람이 불평을 했지만, 이들이 그 대안을 더 좋아했을지는 분명하지 않다. 

(후략)

 

[원문 기사 : https://www.itworld.co.kr/news/217849 ]

 

※ 본 내용은 한국아이디지(주) (https://www.idg.co.kr/)의 저작권 동의에 의해 공유되고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International Data Group.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