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 열린마당 > 공개SW 소식

공개SW 소식

리눅스 새 버전, 3.2 건너뛰고 4.0으로

OSS 게시글 작성 시각 2015-03-03 15:02:29 게시글 조회수 1

2015년 02월 23일 (월)

ⓒ 지디넷코리아, 김우용 기자 yong2@zdnet.co.kr


리눅스 새 버전, 3.2 건너뛰고 4.0으로


리눅스 커널의 최신 버전이 4.0으로 결정됐다. 당초 3.20버전이 나올 차례였지만 창시자인 리누스 토발즈가 투표에 부친 결과 4.x 버전으로 결정됐다. 

22일(현지시간) 외신에 따르면, 리누스 토발즈는 리눅스커널 리눅스커널 4.0-rc1을 내놓을 것이라 밝혔다. 

그는 지난 13일 자신의 구글플러스를 통해 리눅스커널 다음버전을 3.20로 할 지, 4.0으로 할 지 결정하는 투표를 실시했다. 2만9천여명이 투표에 참여했고, 그 결과 56%가 4.0 버전에 찬성표를 던졌다.  

토발즈는 “사람들이 4.0을 선호했고, “만약 누군가 그에 반대하는 좋은 논증을 찾아내지 않는 한 4.0이 돼야 한다”고 적었다.


▲ 터미네이터 영화에 등장하는 리눅스 커널

그는 “메이저 넘버는 주요 신기능을 넣거나 호환성을 뛰어넘거나 할 때 쓰는 데 호환성을 깨지도 않았고, 기능에 기반한 릴리스를 한 적이 없다”는 반대의견을 소개했다.  그리고 몇몇 사람들이 4.0에 투표한 이유로 4.1.15로 보이게 하길 바라기 때문이었다고도 밝혔다. 4.1.15가 영화 터미네이터의 T-800 모델에 사용되는 리눅스 버전이기 때문이란 것이다.  

대부분의 의견은 숫자가 너무 많아 읽기 어렵다는 것이었다.  리누스 토발즈는 4.0버전으로 결정된 것이 마음에 안드는 눈치다. 새 릴리스가 작은 릴리스라고 적었다. 최근의 커널 릴리스의 커밋 수보다 줄었다는 것이다. 리눅스커널 4.1-rc1은 획기적인 신기능 추가나 성능 개선 요소를 담지 않았으며 라이브패칭 기능과 가상머신 클린업 등이 주목받을 새 기능이다. 

리눅스커널 4.1-rc1의 깃은 올라와 있는 상태다. 토발즈는 정식 릴리스까지 버전명이 변경될 수 있다고 밝혔다.



※ 본 내용은 (주)메가뉴스(http://www.zdnet.co.kr)의 저작권 동의에 의해 공유되고 있습니다.
Copyright ⓒ 지디넷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문출처 :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50223150136]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