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 열린마당 > 공개SW 소식

공개SW 소식

미래부-서울시, 공공IoT 해커톤 연다

OSS 게시글 작성 시각 2015-04-02 17:47:41 게시글 조회수 3133

2015년 04월 01일 (수)

ⓒ 지디넷코리아, 임민철 기자 imc@zdnet.co.kr



서울시 공공문제 해결을 주제로 한 오픈소스 하드웨어 기반 사물인터넷(IoT) 기술 개발 대회가 미래창조과학부 후원으로 열린다. 

서울시 산하 재단법인 서울산업진흥원(SBA)은 미래부 후원으로 국내외 IoT업체와 '공공IoT해커톤'을 개최한다며 참가 희망자들은 오는 24일까지 사업신청서와 계획서를 온라인 접수하라고 31일 밝혔다. 

해커톤은 일정 시간내 특정 주제에 대한 아이디어를 구체화해 기술적인 구현 결과물을 출품하는 개발자 대회 형식을 가리킨다. SBA는 행사를 통해 유망 IoT벤처업체를 발굴, 집중 육성할 계획이다. 

SBA의 공공IoT해커톤은 '오픈소스하드웨어를 활용한 서울시 난제 해결'을 주제로 내걸었다. 아두이노, 라즈베리파이, 인텔 에디슨 등 개발자를 위해 출시된 프로토타입 구현용 기판을 두루 활용할 수 있다. 결과물을 이런 상용화된 프로토타입용 하드웨어로 구현해야 한다는 게 강제 사항은 아니다.


▲ 인텔이 2013년 공개한 아두이노 규격의 갈릴레오 보드. 쿼크 프로세서를 탑재했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함)

SBA는 참가팀들에게 비즈니스모델 고도화를 지원한다. 1개월 가량 맞춤형 멘토링과 교육을 진행한 뒤 오는 6월 5~6일, 2일간 창작경쟁을 펼치게 해 우수팀을 가린다는 구상이다. 대회는 20개팀 규모로 진행된다.  

참가팀에겐 ▲글로벌 주요 IoT플레이어와의 인적 네트워크 구축 기회 ▲IoT비즈니스모델 컨설팅 ▲개발지원금 혜택이 주어진다. 우수팀으로 최종 선정된 4개팀에 ▲총상금 1천900만원 시상 ▲창업공간 ▲융합R&D기획지원사업 연계 지원이 예정돼 있다.  

이전영 SBA 대표는 "폐기물 및 쓰레기 처리문제, 교통 정체 등 기존 서울시에 산적되어 있는 문제들을 이번 IoT 해커톤을 통해 해결하고 예산 역시 절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참가를 원하는 서울소재 중소기업 및 개인들은 SBA홈페이지(www.sba.seoul.kr) 공지사항의 지원요강을 참조해 오는 24일까지 사업신청서와 계획서를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SBA의 G밸리활성화팀(김민경 선임 02-6283-1002)으로 문의하면 상세 설명을 들을 수 있다.



※ 본 내용은 (주)메가뉴스(http://www.zdnet.co.kr)의 저작권 동의에 의해 공유되고 있습니다.
Copyright ⓒ 지디넷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문출처 :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50401163751]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