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 열린마당 > 공개SW 소식

공개SW 소식

VM웨어 '오픈스택'과 결합…SDDC 전략 가속

OSS 게시글 작성 시각 2014-08-26 11:17:15 게시글 조회수 1

2014년 08월 26일 (화)

ⓒ 아이뉴스24, 김국배 기자 vermeer@inews24.com


수 분 만에 SDDC 구축하는 '에보 레일'도 공개


VM웨어가 오픈소스 기반 클라우드 컴퓨팅 플랫폼인 '오픈스택'과 결합했다. 가상 소프트웨어(SW) 기반의 데이터센터라 할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SDDC)를 가장 빠르게 구축하는 솔루션도 내놨다.

VM 웨어는 25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모스콘센터에서 열린 VM월드 2014 콘퍼런스에서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SDDC)' 전략에 있어 오픈소스 기반 클라우드 컴퓨팅 플랫폼인 '오픈스택'에 대한 지원에 나선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VM웨어는 통합 오픈스택 솔루션과 가상화 통합관리 솔루션 '에보 레일',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서비스 'v클라우드 에어' 등을 공개했다.

이 날 발표에 나선 팻 겔싱어 최고경영자(CEO)는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SDDC) 전략이 실현(realization) 단계에 접어들었다"며 "더 이상 사일로(silo)를 늘리지 않고 고객에게 더 많은 선택권을 주려는 게 핵심"이라고 강조했다.



통 합 오픈스택 솔루션은 기존의 VM웨어 인프라에 오픈스택 클라우드를 추가할 수 있도록 애플리케이션 프로그램 인터페이스(API)를 제공해준다. 오픈스택과 VM웨어 스택 간 연동이 가능해진 것이다. 새로운 인프라를 구축할 필요가 없어 비용 효율적이라는 장점에 힘입어 자동차 회사인 포드가 이를 사용 중이다.

VM웨어는 이날 가장 빨리 SDDC를 구축할 수 있게 해주는 어플라이언스 에보 레일도 공개했다. 팻 겔싱어가 '차세대 인프라 혁명'이라고 표현한 에보 레일은 전원을 켠 뒤 15분 안에 가상머신(VM)를 쓸 수 있게 해준다. 델, EMC, 후지쯔, 인스푸어, 넷원, 수퍼마이크로 등 6개 파트너를 통해 제공된다.

VM웨어는 이밖에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서비스 v클라우드 에어도 내놨다. '온-프레미스(On-premise)' 뿐 아니라 '오프-프레미스(off-premise)' 환경까지 지원하는 것이다.

v 클라우드 에어는 미국과 영국, 일본에 8개의 데이터 센터를 두고 다양한 고객에게 서비스 중이다. 최근에는 일본 소프트뱅크와 협력해 서비스를 출시하기도 했다. 중국에서는 이미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서비스 구축을 위해 차이나텔레콤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은 상태다.

팻 겔싱어 CEO는 "VM웨어는 용감한 여정에 있다"며 "둘 중 하나를 택일(or)이 하는 게 아니라 둘다 할 수 있는 것(and)이 새로운 IT"라고 언급했다.

한편 이날 새벽 샌프란시스코 인근에는 진도 6의 강진이 발생하기도 했으나 이번 VM월드 2014에는 85개국에서 2만2천여 명에 달하는 다양한 분야의 종사자들이 모여 성황을 이뤘다.

아이뉴스



※ 본 내용은 (주)아이뉴스24(http://www.inews24.com)의 저작권 동의에 의해 공유되고 있습니다.
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문출처 : http://news.inews24.com/php/news_view.php?g_serial=844626&g_menu=020200&rrf=nv]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