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열린마당 > 공개SW 소식

공개SW 소식

2021.10.25.
ⓒZDNet Korea / 김우용

 

레드햇은 서비스형인프라(IaaS) 플랫폼의 최신 버전인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 16.2’를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구축을 지원하는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 16.2는 레드햇 오픈시프트와  더 긴밀하게 통합해 사용할 수 있도록 한다. 새로운 애플리케이션과 기존 애플리케이션 모두를 네트워크 용량과 보안 기능, 스토리지, 성능 및 효율이 개선된 환경에서 병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향해 나아가는 기업들은 컨테이너와 가상 머신(VM) 워크로드 사이의 균형을 맞춰야 하는 상황에 직면하고는 한다. 커뮤니케이션 서비스 제공자(CSPs)에 대해 레드햇의 고객과 파트너는 가상화된 네트워크 기능(VNFs)과 클라우드 네이티브 네트워크 기능(CNFs)을 동시에 운영해 베어 메탈 환경에서와 유사한 성능을 성취하고자 한다.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 16.2는 롱라이프 버전과 길어진 라이프사이클을 통해 주요 업그레이드에 의한 중단 또는 잠재적 다운타임 없이 지속적인 기능 업데이트를 지원한다. 가상 머신과 클라우드 네이티브 애플리케이션을 병렬로 실행할 수 있는 유연성과 레드햇 오픈시프트와의 통합으로 베어메탈급 성능을 얻는다. 

인텔 제온 스케일러블 프로세서 3세대와 기타 차세대 x86 아키텍처를 포함한 새로운 하드웨어 옵션을 통한 선택과 효율성으로 고객은 핵심 아키텍처에서 스마트NIC를 통한 하드웨어 오프로딩에 이르기까지 요구에 가장 부합하는 방식으로 오픈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구축할 수 있다. 다양한 벤더와 포맷의 통합으로 간단하고 편리해진 스토리지를 통해, 고객들이 기존 스토리지 시스템을 유지하지 않고도 애플리케이션 혁신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한다.

엣지 사이트가 중앙 사이트로부터 연결이 간헐적으로 끊기거나 신뢰할 수 없는 네트워크 연결 상태일 때 애플리케이션 가용성은 매우 중요하다. 또한, 엣지 사이트에서 정보가 처리되는 경우, 중앙 사이트와의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연결이 업무에 필수적인 경우가 있다.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 16.2는 오픈 버추얼 네트워킹(OVN)을 통해 가용성 영역 인식 기능을 추가했다. 이를 통해 운영자들은 지리적 위치, 동력, 그리고 다운타임 가능성을 기반으로 한 노드를 그룹 내에 설정할 수 있다. 
(후략)

 

[원문 기사 : https://zdnet.co.kr/view/?no=20211025150656

 

※ 본 내용은 (주)메가뉴스 (https://zdnet.co.kr/)의 저작권 동의에 의해 공유되고 있습니다.
© 2020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ALL RIGHTS RESERVED.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