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열린마당 > 공개SW 소식

공개SW 소식

4월 4일

ⓒ IT World

 

허니팟(honeypot)IT 전문가가 악의적인 해커를 잡기 위해 설치하는 덫이다. 해커가 허니팟에 걸려들어 유용한 정보를 흘리게 하는 것이 목표다. IT에서 가장 오래된 보안 수단 가운데 하나지만, 격리된 시스템에서 실시한다 해도 해커를 네트워크로 유인할 때는 위험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우선 노턴의 간단한 허니팟 정의부터 보자. "허니팟은 그럴듯한 사이버 공격의 목표물을 가장하는 컴퓨터 또는 컴퓨터 시스템"이다. 흔히 허니팟은 공격자 관점에서 더 매력적인, 또는 확실한 목표물을 가장하기 위해 의도적으로 알려진 취약점을 사용해서 설계된다. 허니팟은 프로덕션 데이터를 포함하지 않고 네트워크의 정상적인 트래픽에도 참여하지 않는다. , 이 안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은 공격에 따른 결과다. 누군가 허니팟에 발을 들여놓는다면 나쁜 짓을 하려는 것이다.

 

이 정의의 범위에는 소수의 취약한 시스템을 제공하는 베어본 가상머신부터 여러 서버에 걸쳐 정교하게 만들어진 가짜 네트워크에 이르기까지 폭넓은 시스템이 포함된다. 허니팟을 만드는 사람의 목적 역시 심층 방어(defense in depth)부터 학계 연구까지 다양하다. 또한 지금은 기만 기술(deception technology)이라는 하나의 독립된 마케팅 범주가 존재한다. 기만 기술은 엄격한 의미에서 허니팟 정의에 부합하지는 않지만 같은 계열임은 확실하다.

 

허니팟의 유형

허니팟의 범주는 만들어진 방식과 용도, 두 가지를 기준으로 분류된다. 먼저 허니팟을 구현하는 여러 방법부터 살펴보자. 피델리스 사이버시큐리티(Fidelis Cybersecurity)는 다음과 같이 세분화한다.

 

- 순수 허니팟은 공격자를 유인하도록 구성된 물리적인 서버다. 특수한 모니터링 소프트웨어가 허니팟과 나머지 네트워크 사이의 연결을 감시한다. 그 자체로 완전히 기능하는 시스템이므로 공격자에게 실제 목표물처럼 보이지만, 공격자가 의도적으로 공격을 위한 준비 서버로 허니팟을 이용하는 역공의 위험도 있다. 또한 허니팟은 구성과 관리를 위해 많은 작업이 필요하다.

 

- 높은 상호작용 방식의 허니팟은 침해 가능성이 있는 시스템을 격리하기 위해 가상 머신을 사용한다. 여러 개의 가상 허니팟을 하나의 물리적 디바이스에서 실행할 수도 있다. 손쉽게 다수의 허니팟으로 확장하고, 침해된 시스템을 샌드박싱한 다음 종료, 재시작하고 정상 상태로 복원할 수 있다. 그러나 각 VM 자체가 완전히 기능하는 서버이며 따라서 모든 구성 작업도 여전히 필요하다.

 

- 낮은 상호작용 방식의 허니팟은 가장 일반적인 공격 벡터 또는 허니팟 제작 팀에서 주로 다루고자 하는 공격 벡터를 대표하는 제한된 서비스 모음만 실행하는 VM이다. 이 유형의 허니팟은 만들고 유지하기가 상대적으로 쉽고 리소스도 덜 들어가지만 공격자가 "가짜"임을 눈치챌 가능성이 더 높다.

 

허니팟을 나누는 또 다른 기준은 만드는 사람의 의도다. 이 기준으로 분류하면 연구용 허니팟과 프로덕션 허니팟이 있다. 두 허니팟을 구분하려면 실제로 사용되는 허니팟이 무엇인가에 대한 설명이 필요하다. 그 부분에 대해 알아보자.

 

허니팟, 무엇에 쓰이는 물건인고

연구용 허니팟은 해커의 수법을 분석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허니팟을 운용하는 팀은 해커가 시스템에 침투하고 권한을 승격하거나 기타 대상 네트워크에서 저지르는 만행에 사용하는 기법을 관찰할 수 있다.

 

이런 유형의 허니팟은 위협 환경을 살펴보고자 하는 보안 업체, 학계, 정부 기관에 의해 구축된다. 어떤 종류의 공격자가 활동하는지, 특정 종류의 공격이 어떻게 해서 이뤄지는지 확인하거나, 공격의 진원지를 추적하기 위해 특정 해커를 유인하기 위한 용도로도 사용된다. 이런 시스템은 대체로 완전히 격리된 실험실 환경에 구축되므로 침해가 허니팟 이외의 시스템에 대한 공격으로 이어지는 경우는 없다.

 

반면 프로덕션 허니팟은 최대한 격리하기 위한 조치가 취해지긴 하지만 일반적으로 조직의 일부 프로덕션 인프라와 근접해 구축된다. 이런 허니팟은 조직의 네트워크에 침투하려는 해커를 유인해 중요한 데이터 또는 서비스로부터 떨어뜨리기 위한 미끼 역할도 하고, 탄광의 카나리아 역할, 즉 공격이 진행 중이며 최소한 일부라도 성공했음을 알리는 역할도 한다.

(후략)

 

[원문출처 : http://www.itworld.co.kr/howto/120233 ]

공개SW 소식 게시물 리스트 표
번호 제목 조회수 작성
공지 [주간 OSS 동향 리포트] 금융권 통합 오픈API 플랫폼 선보여 …오픈소스 기반 자체개발 주목 new 20 2019-11-17
공지 [주간 OSS 동향 리포트] 디지털 정부혁신, 오픈소스 중심의 개방형 생태계 마련 424 2019-11-10
공지 [주간 OSS 동향 리포트] 서울 중랑구, 오픈소스 기반 IoT 통합 플랫폼 구축사업 추진 779 2019-10-29
공지 [주간 OSS 동향 리포트] 기업이 오픈소스를 꼭 이용해야 하는 이유 793 2019-10-23
공지 [주간 OSS 동향 리포트] "살상 무기에 오픈소스 쓰지 말라"··· '히포크라테스 라이선스' 제안 화제 839 2019-10-15
8366 정부, 경쟁력 갖춘 SW연구소 키운다…SW스타랩 7개 선정·발표 319 2019-04-04
8365 "해커를 잡는 덫" 허니팟의 이해 280 2019-04-04
8364 익스트림, SW·자동화·AI 집중 투자…‘자율적 기업’ 구현 앞장 288 2019-04-04
8363 영어 몰라도 괜찮아…AI 번역 데이터 150만개 개방 391 2019-04-03
8362 "무역분쟁도 막을 수 없다"…구글·화웨이의 'AI 콜라보' 318 2019-04-03
8361 손태승 행장, 개방형 혁신 ‘오픈 파이낸스’로 승부 379 2019-04-03
8360 마이크로소프트, 파이썬용 '파이라이트' 공개… "기존 타입체커보다 5배 빨라" 325 2019-04-02
8359 포항공대-연세대 국내 첫 블록체인 캠퍼스 만든다 329 2019-04-02
8358 클라우드시장에서 아마존과 구글, MS에 도전장을 던진 짐 화이트허스트 레드햇 회장 243 2019-04-02
8357 "AI, 인터넷처럼 자연스럽게 일상 곳곳에 자리할 것" 287 2019-04-01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