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열린마당 > 공개SW 소식

공개SW 소식


‘2011 IT 엑스포 부산(EXPO BUSAN)' 그 현장에 가다!

 

 

이번에 참가한 '2011 IT 엑스포 부산(EXPO BUSAN)'은 9월 29일부터 10월 1일까지 사흘간 열리는 국내IT 산업의 현주소를 살펴 볼 수 있는 행사입니다.

 

2011 Busan Expo

올해로 7회째를 맞는 이번 ‘2011 IT EXPO BUSAN’은 ‘스마트, 클라우드, 입체영상’을 주제로 개최되었으며, 모바일 스마트산업 분야와 클라우드 기술, 3D 입체영상 등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각종 IT신기술과 진화하는 IT 생태계 환경에 적합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많이 만나볼 수 있었습니다.

 

또 지난해에 이어 전국단위 로봇경연대회인 ‘제 2회 부산로봇경진진회’가 전시장내에서 함께 열려 그 열기가 더욱 뜨거웠습니다.


 


2011 Busan Expo

 

 

 

전체 전시 품목은 디지털가전, 전자장비, IT 융합, 통신방송, 콘텐츠 & SW 이렇게 크게 5가지로 나눠져 전시되어있는데 입구에서 들어서자마자 바로 왼쪽으로 지식경제부와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이 설치한 SW Convergence부스를 만날 수 있었습니다.


 

 



SW Convergence관에서는 정책, 융합, R&D, 체험 등 다양한 볼거리가 있었는데요, 그 중 가장 인기 있는 것은 ‘SW융합제품 Zone‘에서 만날 수 있는 TV Touch Wave 시스템이었습니다. 첫날 부스를 방문하신 지식경제부 유수근 국장님 외 여러 방문 인사님들께서 관심을 보이시고, 부산광역시 고윤환 행정부시장님께서 직접 성공기원 메시지를 전해주셨습니다.

 

2011 Busan Expo

2011 Busan Expo

 

 

SW 융합제품 Zone에서는 그린, 에너지, 서비스, 임베디드 등 다양한 SW 융합제품을 선보이며 SW 융합을 통한 서비스 혁신을 보여주었습니다.

 

2011 Busan Expo

2011 Busan Expo



그 외에도 지역/공개SW 정책과 IT 특화연구소의 첨단결과물을 소개하는 'IT R&D Zone'에서는 IT 산업의 현주소와 SW에 대한 미래를 살펴볼 수 있었습니다.

 

2011 Busan Expo

2011 Busan Expo

 

 

'공개SW Zone'에서는 공개SW 활용제품 전시를 통해 우리 생활에 근접해 있는 공개SW 활용 사례들을 소개하고 있었는데요, 2010년 전국 132개교에서 시범적으로 운영되고 있는 공개SW 디지털교과서 외에 유엔진 BPMS, 큐브리드 DBMS, 엔키소프트의 StarUML 등 다양한 공개SW를 전시하고 있었습니다. 이 외에도 현장에선 공개SW 도입컨설팅, 공개SW 라이선스 검증 컨설팅을 무료로 진행하고 있었습니다.

 

2011 Busan Expo

2011 Busan Expo

 


마지막으로 ‘체험존’에는 가상육상과 스크린 야구를 전시하여 관람객의 이목을 끌었습니다. 저도 스크린 야구를 직접 체험해 보았는데요, 투수 역할을 통해 투구를 시도해 보았습니다. 실사와 흡사한 영상과 리얼리티로 실제 못지않은 재미를 맛볼 수 있었습니다.
 

2011 Busan Expo
2011 Busan Expo

 


둘째 날은 공개SW 최신 기술 및 동향을 전하는 Open Technet에 참석하였습니다. 이번 주제는 ‘공개SW 임베디드SW-클라우드 컴퓨팅 기술세미나’로 국내 개발자 및 관계자 150여명이 참석하여 그 뜨거운 열기를 나누었습니다.

 

2011 Busan Expo

이번으로 15회를 맞는 Open Technet은 안드로이드 앱개발 공통 세션을 비롯해 공개소프트웨어와 임베디드&클라우드 트랙으로 나누어져 진행되었습니다. 발표 자료와 동영상은 공개SW 포털 사이트를 통해 제공이 된다고 하니 참석하지 못한 분들은 사이트를 방문해 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이외에도 로봇경진대회 및 부스에서 실시간 방송을 진행하던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소녀시대를 3D로 보여주던 삼성 TV 앱 등 볼거리와 체험꺼리가 많은 전시회였습니다.

 

 

이번 전시회는 어렵게만 느끼던 IT가 몸으로 느끼고 직접 체험하면서 우리 생활에 얼마나 밀접하게 다가왔는지 다시금 느낄 수 있는 전시회였습니다. SW와 우리 생활 속의 융합이 곧 IT 산업의 미래임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