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열린마당 > 공개SW 소식

공개SW 소식

2015년 01월 08일 (목)


ⓒ 아이티투데이, 성상훈 기자 HNSH@ittoday.co.kr



국산 클라우드 컴퓨팅 솔루션 '클라우드잇'에 빅데이터 웨어하우스 솔루션 아파치 타조 엔진이 장착된다.


클라우드 컴퓨팅 전문기업 이노그리드(대표 조호견)는 데이터 전문기업 그루터와 공동사업을 위한 업무 조인식을 진행했다고 8일 밝혔다.


이노그리드는 그루터와 전략적 제휴를 통해 양사의 서로 다른 전문분야인 클라우드와 빅데이터 전문기술을 결합시켜 공공 및 엔터프라이즈, 퍼블릭·프라이빗클라우드시장에 진출한다는 계획이다.


이노그리드의 '클라우드잇'은 기존 자사의 퍼블릭 클라우드 구축 기술과 서비스 운영 노하우를 집약시킨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솔루션이다. IaaS 환경을 제공하는 클라우드 OS 솔루션으로 기업 및 기관이 IT비용절감과 비즈니스 유연성 및 신속성을 목적으로 기존 IT자원을 통합한 셀프서비스 기반으로 이뤄져 있다.


타조(Apache Tajo)는 오픈소스 기반 데이터웨어하우스(DW) 시스템으로 아파치 재단 최고레벨 프로젝트다. 타조는 사용자 편리성, 대용량 데이터처리 속도등의 장점과 글로벌 하둡 전문기업들 보다 성능 및 시장변화에 유연한 구조를 가지고 있어 향후 발전 가능성이 높이 평가되고 있다.



조호견 이노그리드 대표(오른쪽)와 권영길 그루터 대표(왼쪽)가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기반에 빅데이터 솔루션(GDT) 공급 및 패키지 사업을 위한 업무 조인식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양사는 이노그리드의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솔루션(클라우드잇)위에 그루터의 빅데이터 솔루션(GDT)을 올려 클라우드와 빅데이터솔루션을 통합공급 하거나 간편한 구축을 위한 패키지 제품, 퍼블릭·프라이빗시장등으로 빅데이터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사업 영역을 적극 확대할 방침이다.


조호견 이노그리드 대표는 "올해는 지난해 보다 클라우드 시장이 급성장하고 있으며 여기에 클라우드법 통과등으로 그 동안 밀려있던 공공, 기업시장등에 새로운 돌파구가 될 것"이라며 "빅데이터 전문기업인 그루터와 함께 클라우드기반의 다양한 SaaS모델이 나올 수 있도록 생태계 구축은 물론 기술투자에도 아낌없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영길 그루터 대표도 "최근 미국진출 이후 글로벌 하둡 전문기업인 호튼웍스와 기술 파트너십 체결등 해외진출에 탄력을 받고 있다"며 "국내에는 퍼블릭과 프라이빗클라우드 구축에 노하우 및 경험이 많은 이노그리드와 협력해 누구나 쉽고 간편하게 빅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 본 내용은 (주)아이티투데이 (http://www.ittoday.co.kr)의 저작권 동의에 의해 공유되고 있습니다.
Copyright ⓒ 아이티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문출처 : http://www.it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56856]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