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열린마당 > 공개SW 소식

공개SW 소식

11월 26일

ⓒ IT조선, 김평화 기자

 

행정안전부가 개방형 운영체제(OS) 도입을 위한 민관 TF를 가동하고 2020년부터 행정기관을 대상으로 개방형 OS를 시범 적용한다. 한글과컴퓨터(한컴)가 이에 발맞추고자 한컴구름협의체를 발족했다.

 

한컴은 ‘구름 플랫폼’ 생태계를 구축, 활성화하고자 30여 개 산·학·연·관이 협력하는 '한컴구름협의체'를 공식 발족했다고 26일 밝혔다.

 

구름 플랫폼은 국가보안기술연구소(국보연)가 개발·공개한 오픈소스 기반의 개방형 OS다. 국보연이 개발한 보안프레임워크를 탑재해 보안성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구름 플랫폼 개발 포럼에는 한컴을 포함해 60여 개 기업이 참여해오고 있다.

 

한컴구름협의체에는 구름 플랫폼 배포판을 제작하는 한컴을 중심으로 ▲안랩 ▲휴네시온 ▲이액티브 ▲틸론 등의 보안과 개방형 OS, 클라우드 기업이 참여한다. 순천향대와 세종대 등 30여 곳의 회원사도 함께한다. 구름 플랫폼 개발을 주도하는 국가보안기술연구소는 기술 자문을 제공한다.

(후략)

 

[원문출처 : http://it.chosun.com/site/data/html_dir/2019/11/26/2019112601226.html]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