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열린마당 > 공개SW 소식

공개SW 소식

2021.10.13.
ⓒCIO Korea / Paul Krill | InfoWorld

 

파이썬이 2021년 10월 티오베 인덱스에서 C언어와 자바를 제치고 처음으로 선두에 올라섰다. 
파이썬이 이번 달 티오베 프로그래밍 언어 인기 지수에서 1위를 차지했다. 지금까지 20년 넘는 기간 동안 ‘C’와 ‘자바’가 선두를 지키고 있던 이 지수에서 1위를 기록한 세 번째 언어가 됐다고 티오베는 밝혔다. 

10월 6일(현지 시각) 공개된 인덱스를 통해 파이썬은 지난 2001년 6월 처음 발표된 티오베 인덱스에서 1위를 차지한 언어로 C 그리고 자바와 어깨를 나란히 하게 됐다. 한편 티오베 언어 순위는 구글, 빙, 야후, 위키피디아 등의 검색 엔진에서 검색된 수치를 기반으로 하며, 전 세계에서 해당 언어를 사용하는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교육과정, 소프트웨어 개발업체 수도 순위 산정에 반영한다.

파이썬의 순위 상승은 예상치 못한 결과가 아니었다. 최근 몇 년 동안 이 언어가 큰 인기를 얻었기 때문이다. 티오베는 파이썬의 이점으로 우수한 생태계, 사용 편의성, 풍부한 라이브러리, 빠른 편집 실행 주기 등을 꼽았다. 이어서 “C와 자바의 장기 집권은 끝났다”라고 회사 측은 말했다.

이 소프트웨어 품질 서비스 회사는 파이썬이 향후 몇 달 동안 C와 엎치락뒤치락 할 순 있지만 결국에는 1위 자리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구글에서 특정 프로그래밍 언어 튜토리얼이 얼마나 많이 검색됐는지를 기준으로 하는 PYPL(Popularity of Programming Language) 인덱스에서 파이썬은 이미 1위를 차지하고 있다.

2021년 10월 티오베 인덱스 톱 10은 다음과 같다.
(후략)

 

[원문 기사 : https://www.ciokorea.com/news/210419 ]

 

※ 본 내용은 한국아이디지(주) (https://www.idg.co.kr/)의 저작권 동의에 의해 공유되고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International Data Group.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