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열린마당 > 공개SW 소식

공개SW 소식

2021.01.11

편집부 | ITWorld

 

에퀴닉스가 디지털 인프라에 영향을 미칠 ‘2021년 3대 기술 동향’을 발표했다. 

코로나19로 변화하고 있는 주요 기술 전망과 디지털 인프라 동향에 대해 에퀴닉스가 새롭게 제시한 내용은 ▲클라우드 네이티브 ▲엣지 퍼스트 ▲엣지 인프라 기반의 5G이다. 

최신 소프트웨어 스택과 오픈소스 및 클라우드 네이티브 기술이 보다 광범위하게 활용되면서 디지털 비즈니스는 점점 더 활성화되고 있다고 업체 측은 밝혔다. 클라우드 네이티브는 ▲클라우드 컴퓨팅 기술이나 마이크로서비스, API 우선, 컨테이너 및 데브옵스와 같은 원칙, ▲쿠버네티스(Kubernetes)와 같은 컨테이너 오케스트레이션 ▲이스티오(Istio)와 같은 서비스 메시 ▲변경 불가능한 인프라와 같은 기능의 사용을 강조하는 소프트웨어 접근방식을 의미한다. 

이러한 기술은 기업이 하이브리드 멀티클라우드 아키텍처를 바탕으로 전 세계에 분산 도입할 수 있는 확장 가능한 애플리케이션을 빠르게 개발, 운영 및 오케스트레이션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에퀴닉스는 점점 더 확산하는 엣지 환경에서 컴퓨팅이 중앙 집중화된 데이터센터에서 데이터 생성과 소비 소스에 가까운 엣지 위치에 있는 상호연결된 분산형 인프라로 빠르게 이동하고 있다고 밝혔다.

영상 회의, 협업 툴, 스트리밍, 게임, 승차 공유 등의 최신 애플리케이션은 점점 더 엣지에서 완전히 자동화된 탄력적인 배치를 위해 설계되고 있다. 이때 다양한 소스에서 나온 방대한 양의 데이터는 빠르게 처리해야 한다. 또한 엣지에서는 최적의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많은 애플리케이션과 마이크로서비스가 낮은 지연 시간으로 상호연결돼야 한다.

엣지에서 멀티클라우드까지 여러 엣지 위치와 인프라 계층에 걸쳐 분산형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하려면 아키텍처 트레이드오프에 대한 철저한 이해와 평가가 필요하다. 여기에는 가용성 영역 설계, 분산형 서비스 메시, 트래픽 관리, 데이터 파이프라인, 보안, 캐시 및 상태 관리 등에 대한 평가가 포함된다.

 

(후략)

 

※ 본 내용은 한국아이디지(주) (https://www.idg.co.kr/)의 저작권 동의에 의해 공유되고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International Data Group.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원문출처 : https://www.itworld.co.kr/news/178419]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