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열린마당 > 공개SW 소식

공개SW 소식

2013년 08월 17일 (토)

ⓒ 지디넷코리아, 이재구 국제과학전문기자 jklee@zdnet.co.kr



삼성전자가 올연말 타이젠3.0과 연계되는 S클라우드 서비스개발을 완료한다. 내년초 미국과 유럽에서 타이젠 3.0에 기반한 S클라우드 서비스를 시작한다.

삼성모바일, 타이젠인도네시아는 23일 삼성전자가 내년초 최신 타이젠 3.0과 S클라우드를 결합해 스마트폰기반의 서비스 시작은 물론 자동차와 다른 지능형 전자기기들과의 연계서비스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보도했다. 

보도는 삼성내부 소식통을 인용, S클라우드의 완전한 서비스를 통한 상용화는 미국,유럽에서부터 시작될 것이라고 전했다.

삼성은 S클라우드서비스를 위해 오는 11~12월까지 SDS를 통해 S클라우드서비스 개발을 마치고 다양한 기능 지원에 나설 것으로 알려졌다. 

보도는 삼성SDS가 올초 미국에 준공한 빅데이터센터 삼성서비스플랫폼(SSP)이 안정성과 속도를 요구하는 S클라우드 프로젝트의 시작이라고 전했다.

전문가들은 삼성SDS가 최근 미국에 설립한 클라우드서비스가 타이젠기반의 플랫폼을 지원하기위한 것으로 보고 있다. 


▲ 삼성이 내년초 미국과 유럽에서 타이젠3.0기반의 S클라우드서비스를 상용화한다고 삼모바일등이 23일 보도했다.

S클라우드서비스는 영화,사진, 음악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저장하며 데이터와 콘텐츠를 다양한 단말기 상에서 동기화할 수 있게 해주는 방식으로 지원된다. 

서버 S클라우드는 이들 콘텐츠는 물론 스마트폰 및 다른 모바일단말기 데이터와 파일을 클라우드에 저장해 필요할 때마다 접속해 꺼내 쓸 수 있도록 지원해 준다. 

특히 기존클라우드서비스와 달리 단말기간 통신, 또는 기계간통신(M2M)까지 지원해 삼성의 전제품들에 확대 적용해 나가게 될 것으로 알려졌다. 

타이젠 3.0은 구글 안드로이드OS가 구글 자체의 데이터백업 및 검색서비스를 하는 것과 같은 기능을 수행하며 결국 구글의 안드로이드 단말기를 이용한 클라우드서비스 기능을 대체해 나가게 될 전망이다.

삼성전자는 인텔,화웨이,NEC,KT 등과 함께 타이젠기술그룹(TIZEN Technical Steering Group)을 이끌고 있는 주요 멤버다. 

삼성은 S클라우드를 통해 스마트폰, 태블릿,PC,TV,냉장고,진공청소기,카메라,프린터 및 단말기를 네트워크통합SW를 통해 머신투머신(M2M)컨셉트와 유사하게 상호 통신 및 정보 교환을 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아래 동영상은 타이젠 2.0에서부터 지원되는 근거리통신(NFC)기능 시연 모습이다.




※ 본 내용은 (주)메가뉴스(http://www.zdnet.co.kr)의 저작권 동의에 의해 공유되고 있습니다.
Copyright ⓒ 지디넷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문출처 :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30824162223]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