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열린마당 > 공개SW 소식

공개SW 소식

12월 9일

ⓒ 지디넷코리아, 김우용 기자, yong2@zdnet.co.kr


레드햇엔터프라이즈리눅스(RHEL)의 복제품으로서 '센트OS 리눅스가 내년 8 버전을 끝으로 개발 종료된다. RHEL와 거의 유사하면서도 무료로 안정적인 리눅스를 쓸 수 있어 인기였던 센트OS는 향후 RHEL의 사전검증용 하위 프로젝트로 전환된다.


8일(현지시간) 센트OS는 내년말 '센트OS 리눅스 8'을 마지막으로 RHEL 클론 개발을 종료하고, RHEL 업스트림 브랜치인 '센트OS 스트림'에 집중한다고 발표했다.


RHEL 9 버전이 나오더라도 센트OS 리눅스 9 버전은 나오지 않는다.


센트OS 리눅스는 RHEL 새 버전 발표 후 한달 내에 거의 동일한 소스코드로 배포되는 리눅스 배포판이다. RHEL과 똑같은 커널 버전을 쓰면서, 대부분의 기능도 동일하다. 이름 자체가 'Community ENTerprise Operating system'의 약자로 엔터프라이즈용 리눅스 OS를 표방한다. 로고만 다를 뿐 사실상 RHEL 복제기 때문에 매우 안정적이며, 무료로 RHEL을 사용하는 효과를 준다.


그동안 국내외 수많은 엔터프라이즈 기업이 핵심 시스템에만 RHEL과 레드햇 서브스크립션을 사용하고, 중요하지 않은 주변시스템에 센트OS를 사용해왔다.


(후략)


※ 본 내용은 (주)메가뉴스 (https://zdnet.co.kr/)의 저작권 동의에 의해 공유되고 있습니다.

© 2020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ALL RIGHTS RESERVED.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원문출처 : https://zdnet.co.kr/view/?no=20201209151925 ]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