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열린마당 > 공개SW 소식

공개SW 소식

2018년 08월 05일  

ⓒ 디지털타임스

 

최근 4차 산업혁명이 정부의 핵심 키워드로 활용되고 있다. 4차 산업혁명에 대한 많은 이야기들이 있지만, 기술로는 IoT, 빅데이터, AI, 로봇, 5G가 언급되고 사회 변화로는 일자리 문제에 대한 이야기들이 많다. 그리고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하기 위해서 초중고 학생들을 어떻게 교육해야 되는지도 학부모들의 관심사가 되었다. 현재를 살아가는 대부분의 사람도 4차 산업혁명의 변화에 어떻게 대응해야 되는지 궁금해 하고는 있지만 대응이 쉽지 않다.

 

4차 산업혁명의 변화의 핵심에는 소프트웨어가 있다. 지금까지 1~3차 산업혁명의 대부분은 하드웨어 기반의 산업혁명으로 보는 것이 적당하다. 1차 산업혁명은 증기기관으로 인한 이동수단과 생산방식의 변화, 2차 산업혁명은 전기를 기반으로 하는 표준화 기반 대량생산, 3차 산업혁명은 컴퓨터와 인터넷을 기반으로 하는 정보처리방식의 변화로 볼 수 있다. 그러면 4차 산업혁명은 무엇이 기반이 되는가?IoT와 인공지능(AI) 기반의 사이버생산체계(CPS)를 기반으로 한다고 많은 곳에서 언급하고 있다. 특히, 걱정과 우려가 많은 AI는 하드웨어가 아닌 소프트에어가 핵심이고 이를 위해서 많은 소프트웨어 엔지니어가 참여하여 변화를 주도하고 있다. 4차 산업혁명은 더 이상 하드웨어의 혁신이 아닌 소프트웨어가 혁신의 중심이고 소프트웨어는 소프트웨어를 만드는 핵심인재가 가장 큰 자산이다. 소프트웨어를 잘 만들 수 있는 방법과 핵심인재를 키울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오픈소스SW를 활용하는 것이라고 본다. 갑자기 오픈소스SW를 활용해야 된다는 것이 이상할 수 있다. 국내에서는 그동안 소프트웨어를 만들고 인재 양성을 위해 오픈소스SW를 제대로 활용하지 않고, 상용SW를 활용하는 것이 당연하게 생각 되었기 때문이다.

 

(생략)

 

[원문기사 보기 : http://www.dt.co.kr/contents.html?article_no=2018080602102269640001]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