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열린마당 > 공개SW 소식

공개SW 소식

2021.04.16.

ⓒCIO Korea/Paul Krill | InfoWorld

 

구글이 오픈소스 기반 프로그래밍 언어인 로지카(Logica)를 공개했다. 이는 자연어 대신 수학적 명제 논리로 짜인 구문을 이용해 SQL의 각종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고안됐다.

12일(현지시간) 구글 예달로그(Yedalog) 언어의 후속작으로 소개된 로지카는 데이터 로직류(Datalogic-like)의 논리형 언어이다. 엔지니어, 데이터 과학자 및 기타 전문가를 위해 개발된 이 언어는 코드를 SQL로 컴파일 가능하며, 클라우드 기반 데이터 웨어하우스인 구글 빅쿼리에서 실행된다. 또 포스트그리 SQL과 SQ 라이트를 시범적으로 지원한다.

이 밖에도 로지카는 훨씬 간결하며, SQL과 달리 재사용 가능한 추상화(reusable abstractions)를 지원한다. 구글 디벨로퍼스 블로그에 따르면, 로지카는 모듈과 가져오기를 지원하며, 대화형 파이썬 노트북에서 사용할 수 있고, 쉬우면서 자연스러운 쿼리 테스트도 가능하다.

구글에 따르면 로지카는 일반적인 영어가 아니라 수학적 논리 구문을 이용하는 방식을 채택하고 있어 SQL의 여러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SQL은 영단어로 문장을 구성할 때 장황해지거나 추상화 지원이 제한되는 등의 문제가 있다. 로지카는 특히 집합(aggregation)을 통해 고전적인 논리형 프로그래밍 구문을 확장시킨다. 데이터 조작에 적합한 선언형 언어로 분류된다. 

(후략)

 

[원문 기사 : https://www.ciokorea.com/news/190528 ]

 

※ 본 내용은 한국아이디지(주) (https://www.idg.co.kr/)의 저작권 동의에 의해 공유되고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International Data Group.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 위로
맨 위로